여전히 KT&G 홈페이지 메인에는 주희정 선수의 사진이.. 아직 정식 계약이 안 되어서 그런 것 같습니다.

 

주희정 선수가 커리어 네 번째로 팀을 옮기게 되었습니다. 옮기게 된 팀은 서울 SK 나이츠이고, 김태술, 김종학 두 선수와 맞트레이드 되는 형식입니다.

커리어 처음으로 MVP를 수상한 최고의, 그러나 팀의 각종 악재들로 인해서 플레이오프 직전에서 탈락한 다소 아팠던 시즌을 끝내고는 팀을 옮기게 되었네요. 미디어에 따르면 본인의 뜻이 반영된 트레이드라고 하니, 그 뜻을 존중해줘야 할 것 같습니다.

본인의 뜻이라고 하더라도 많이 당황스럽습니다만, 새로운 팀에서 주희정 선수가 잘 해주길 바래야겠지요. 물론 안양에 새롭게 합류하게 될 김태술 선수와 김종학 선수도 안양에서 훌륭한 커리어를 만들어가길 바랍니다. 안양 KT&G의 건승도 기원합니다.

그러나..

저는 주희정 빠돌이라.. ^^;;; 이제 다음 시즌부터는 응원하는 팀을 바꿀 예정입니다. 당연히 서울 SK가 되겠지요. 올해 말에는 SK 팬클럽도 가입하고, SK의 주희정 선수 저지도 사야겠습니다. 물론 잠실 학생 체육관도 가야겠네요. 제가 사는 곳이 봉천동이라 안양 체육관이나 잠실 체육관이나 크게 다르지 않겠네요. 그래도 지난 2번의 시즌 동안 안양 체육관과 안양 선수들 – 양희종, 황진원, 챈들러 등등 – 에게 정들었었는데.. 조금은 아쉽네요.

아무튼, 4번째 팀에서 새롭게 시작할 주희정 선수를 기대합니다. 적어도 앞으로 2년 정도는 이번 시즌 보여줬던 무시무시한 모습 보여 줄 수 있을 거라 확신합니다. ^^ 특히 빠르고 운동능력 좋은 김민수 선수가 좋은 파트너가 되지 않을까 싶네요.

* 양 팀 홈페이지 게시판은 난리가 났습니다. –_-;; 서울 팬들은 김태술 선수에 대한 부당한 처우(본인이 이번 시즌 초에 상무 가겠다는 걸 막았다는데 이건 제가 자세한 스토리를 모르겠습니다)에 대해서 많이 실망하는 분위기긴 해도, 전반적으로 딜 자체는 환영하는 분위기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안양 팬들은 팀의 최고 스타를 트레이드 시킨 처사에 대해서 팀을 성토하는 분위기네요..

* 주희정 선수는 인터뷰에서 “우승 전력을 갖춘 SK로 이적하기 때문에 새로운 팀에서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신고
Posted by kkongchi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