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저녁 잠실 체조 경기장에서 열렸던 Linkin Park 공연을 다녀왔다.

Linkin Park는 1집(Hybrid Theory)부터 좋아했기도 했고, 그동안 공연을 두 번이나 했는데 한 번도 못 갔던지라 이번에 맘먹고 가게 되었다.

오프닝은 우리 나라 힙합팀 두 팀이 했다. 첫 팀은 전혀 모르는 팀이었고, 두 번째는 드렁큰 타이거였다. 드렁큰 타이거는 정말 멋진 무대 보여주었다. 스탠딩석 중앙에 빈 통로까지 내려와서 관객들과 호흡을 같이 하면서 호응을 이끌어내기도 했고.

그런데, 처음에 장내 방송을 통해서 분명히 두 팀이 오프닝을 한다고 했는데도 불구하고, 첫 오프닝 팀이 끝나자 바로 관객들이 린킨 파크의 이름을 연호하기 시작했다. -_-;; 보기 상당히 안 좋은 광경이었는데.., 드렁큰 타이거도 민망하다고 말할 정도였고...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주 열정적으로 노래해줘서, 참 어떤 면에서는 고마웠다.

암튼, 원래 공연 시간은 8시였지만 오프닝이 8시 15분부터 시작해서 45분 정도에 끝났고, 그 뒤에 준비시간이 생각보다 너무 길었다. 결국 실제 린킨 파크의 공연은 9시 반에 시작. 이건 좀 심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든다..

공연은 매우 훌륭했다. 공연 전에 이미 네이버 지식인에서 찾은 예상 Set List를 듣고 갔는데, 그 Set List가 적중했다.

01. One Step Closer
02. Lying From You
03. Somewhere I Belong
04. No More Sorrow
05. Papercut
06. Points Of Authority
07. Wake
08. Given Up
09. Don't Stay
10. From The Inside
11. Leave Out All The Rest
12. Numb
13. Pushing Me Away (Piano Version)
14. Breaking The Habit
15. Shadow Of The Day
16. Crawling
17. In The End
18. Bleed It Out
19. The Little Things Give You Away
20. What I've Done
21. Faint

이 Set List 그대로 진행되었던 것 같다. 하나 예외가 있었다면 생일 축하곡인 "Happy Birth day"를  관객들과 함께 부른 것 정도. 그 노래를 부르게 된 것은 바로 린킨 파크의 기타리스트 브래드가 그날 생일이었다고. 관객들과 멤버 모두가 노래를 불러주었고, 브래드는 손을 흔들면서 보답을 했다.

암튼, 공연은 매우 좋았다. 특히 린킨 파크를 처음 내가 알게 되었던 노래인 "Crawling"이나, 발라드 버전 "Pushing me away"같은 노래들이 참 좋았던 것 같다. 관객들의 호응도 좋았고, 특히 우리 나라 관객들의 특징인 일명 "떼창"은 이날도 매우 위력을 발휘했다. ㅎㅎ 랩을 따라하는 인간들도 주위에 많던데.. 놀라울 뿐이었다. 랩을 하는 시노다나 보컬인 체스터도 관객들에게 자주 마이크를 넘기면서 노래를 유도하는 등, 꽤 그런 걸 즐기고 만족해하는 모습이었다.

린킨 파크는 앨범 발매할 때마다 한국에 왔었는데, 나로선 처음 공연을 본 거라 이전 공연과의 비교는 모르겠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매우 만족한 공연이었다. 이전에 갔었던 KORN이나 RATM에 비교하면 조금은 관객들의 광기(?)가 덜한 편이긴 했지만, 아무래도 음악 성향이 조금은 차이가 있으니까.

공연 끝난 다음에 기념으로 티셔츠 하나 사고, 공연 포스터를 하나 받았다. 아래는 집에 와서 티셔츠랑 포스터를 찍은 사진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 COOLPIX L2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3.3 | 0.00 EV | 6.8mm | ISO-50 | Flash fired, auto mode | 2007:12:01 11:38:52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 COOLPIX L2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3.3 | 0.00 EV | 6.8mm | ISO-50 | Flash fired, auto mode | 2007:12:01 11:36:25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 COOLPIX L2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3.3 | 0.00 EV | 6.8mm | ISO-50 | Flash fired, auto mode | 2007:12:01 11:36:38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 COOLPIX L2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3.3 | 0.00 EV | 6.8mm | ISO-50 | Flash fired, auto mode | 2007:12:01 11:37:01
Posted by kkongc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ustory.com/clothoRadio BlogIcon clotho 2007.12.01 2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연 괜찮았나 보군요. 셋리스트 보니깐 왠만한 노래는 다 했군요. 하긴.. 이제 3집이니.. 아웅~ 저는 예전부터 벼르고 있었었는데 못 가고 말았어요. 언제 또 볼 수 있으려나 모르겠군요.

  2. Favicon of http://wonkil.tistory.com BlogIcon wonkil 2007.12.01 2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린킨 내한공연 한다는거 알았음 갔을텐데.. 아쉬워요..ㅜㅜ
    린킨 노래 좋아하는데. 특히 faint. ㅎㅎ;;

  3. Favicon of http://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7.12.02 09: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정말 부럽습니다.

    이번에 정말 많은 밴드들이 내한공연을 했는데 저는 하나도 못갔네요. 계획은 자뜩 세워놓고 있었는데 운전하다가 사고를 치는 바람에..-_-;; 린킨 파크 다음 앨범내고 또 와라. 그때는 꼭가주마~~

  4. Favicon of http://lhsh.tistory.com BlogIcon Lhsh 2007.12.02 18: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부럽습니다. 저도 린킨팬인데요 ㅠㅠ pushing me away 발라드 버젼은 충격인데요. 꼭 들었어야했습니다. 가수의 꽃 4집 발매 이후에나 볼 수 있으려나요.

  5. Favicon of http://1000goon.tistory.com BlogIcon 천군 2007.12.03 1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공연 다녀왔는데, 온몸이 뻐근해서 죽는줄 알았다는 ㅎㅎ

    린킨의 4년전 내한공연도 갔었는데, 이번 공연도 예술이었습니다 .+_+b

  6. Favicon of http://blog.naver.com/inoue31 BlogIcon 토오루 2007.12.05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페인트 노래 정말 좋아하는데, 부럽습니다. ^^ 페인트는 스타리그 언제였더라;; 거기 오프닝인가로 쓰여서 한 6000번은 들은거 같네요 ^^;;;

  7. Favicon of http://zizim.tistory.com BlogIcon zizim 2007.12.05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어어, 부럽습니다. 후기에서 뜨거운 공기가 팍팍~

  8. Favicon of http://colorsuri.tistory.com BlogIcon 슈리 2007.12.06 18: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티셔츠도 이쁘고 참 부럽습니다 ㅜㅜ

  9. Favicon of http://hermes.wo.tc BlogIcon 〔 道 〕Ratukiel 卍 2007.12.08 1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린킨파크... 리믹스 앨범 아직도 엠피쓰리에 넣고 다닙니다. 워낙 질리지 않는 노래들이라서요.

  10. Favicon of http://bono.tistory.com BlogIcon bono 2007.12.13 0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롤링 저도 잠깐 꽂혔던 적이 있었는데
    같은 장르의 다른 비슷한 밴드들 보다는 음악이 훨씬 듣기 좋더군요. ^ ^

  11. Favicon of http://lovemanny.egloos.com BlogIcon 내사랑매니 2007.12.20 0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인간적으로 캐부럽습니다.
    린킨파크는 내한할때마다 사정이 생겨서 못가네요
    돈도 다 준비해놨었는데 제기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