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존슨'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7.11.26 20일 혹스전 리뷰 - 파커의 활약으로 완승... (10)
  2. 2007.02.07 코비 브라이언트, 조 존슨 (2)

전반은 정말 원사이드했던 게임이었다. 혹스는 토니 파커를 도저히 막을 수가 없었고, 이 날 파커는 시즌 하이 31득점, 9어시스트를 기록하면서 팀을 이끌었다. 경기 결과는 95-83의 완승. 전반만 본다면 혹스라는 팀은 정말 실망 그 자체였고, 전혀 NBA 수준의 팀이 아니었다.

하지만 후반은 달랐다. 3쿼터부터 팀이 조금씩 달라져서 근성을 보여주기 시작했다. 조시 칠드레스가 그나마 토니 파커를 잘 막아냈고, 조 존슨은 4쿼터에 브루스 보웬을 상대로 멋진 득점을 연달아 성공시키면서 득점력을 과시했고, 알 호포드도 신인답게 겁없이 팀 던컨을 상대로 멋진 골밑 공격 보여주었다. 결국 스퍼스는 3쿼터 22점, 4쿼터 12점으로 후반에 단 34점 밖에는 득점하질 못했다.

하지만 역시 전반 점수차가 너무 컸고, 강력한 스퍼스의 수비를 뚫고 득점을 올릴 수 있는 선수가 조 존슨 하나 밖에 없는 등등.. 결국 스퍼스를 넘어서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아래는 Wallpaper of the Game. 19득점을 올린 마누가 주인공이다. 3쿼터 후반과 4쿼터 초반에 마누-자크 본-우도카-보너-엘슨 라인업이 한참 돌았는데, 마누 혼자 참 고생하는 게 안타까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kkongc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eoroomate.egloos.com BlogIcon Roomate 2007.11.27 0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니 파커라는 그지 쉑히가 가게 안으로 들어올려고 함. 종업원 칠드레스 그냥 문 열어줌. 가게 안에서 정리하고 있던 안 주인 사색이 되어서 쫓아낼려고 나옴. 그런데 후문으로 다른 그지 쉑히 난입.-_-; 정말로 칠드레스가 파커에게 오른 쪽으로 돌파를 당하자 안 쪽에 있던 수비수가 마중 나옵니다. 그러자 오른 쪽 사이드에 있던 선수들에게 옛다 점수나 올려라 하면서 공을 주니 넙죽 3 점으로 받아먹죠. 이게 정말 똑 같은 장면이 그대로 나올 정도로 알고도 못 막았죠.

    • Favicon of https://kkongchi.net BlogIcon kkongchi 2007.11.27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 하긴 다시 생각해보니, 그 종업원 칠드레스가 문열어주던 모습이 많이 떠오르네요. 그래도 4쿼터에는 열심히 뛰긴 했지만..저는 그게 기억에 좀 남았나봅니다..ㅎㅎ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inoue31 BlogIcon 토오루 2007.11.27 1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 지노빌리 진짜 너무 잘하네요. 애틀란타는 애시 로 결장하니깐 다시 팀이 예전으로 돌아가더군요. 여긴 정리안하나요;;

    • Favicon of https://kkongchi.net BlogIcon kkongchi 2007.11.27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누 확실히 룸메이트님이 블로그에서 말씀하신 것처럼 3점슛에 어지간히 자신이 붙었나 보더군요. 그게 있으니 돌파도 더 쉬워진 것 같고요..

  3. Favicon of http://lhsh.tistory.com BlogIcon Lhsh 2007.11.27 15: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마누 부럽습니다. 자멸도 좀 마누처럼 해줬으면 하는 바램이 있어요. 정말 개념 딱 박힌 좋은 선수입니다~ 그나저나 오늘 패배는 충격이네요.

    • Favicon of https://kkongchi.net BlogIcon kkongchi 2007.11.27 2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늘 패배라 하심은 스퍼스가 킹스에게 진 것 말씀이신듯한데..우드리히의 복수전이었습니다..^^;;; 그리고 닉스는 2연승 축하드립니다.

  4. Favicon of http://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7.11.29 0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크스는 약간만 다듬으면 동부에서 다크호스가 될 것 같습니다. 지난 번 소닉스 vs 호크스 경기에서 조 존슨과 알 호포드가 정말 인상적이었요. 애쉬로가 어느정도 1번에서 자리만 잡아주면 스윙맨 3종세트랑 잘 엮으면 시너지가 날 것 같기도 한데 말이죠.

  5. Favicon of http://eeeerai.egloos.com BlogIcon 에라이 2007.11.30 0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누 요새 활약 진짜 좋은데...3점 쏘는거 보면 타이밍을 정말 잘 뺐는 느낌입니다. 알렌이나 레드, 카포노 같은 선수들은 릴리스가 워낙 빨라서 수비할 틈조차 안 준다면 마누는 뭐랄까요. 선수들의 수비를 예측 해서 절대 블록할 수 없는 타이밍에 쏘는 느낌이랄까요. 슛 먹고 나면 수비수들이 열 좀 받을듯

오늘 SBS 스포츠 채널에서 LA 레이커스애틀랜타 혹스의 경기의 재방송을 밤늦게까지 보았다.
두 팀 다 딱히 좋아하지 않는 나로서는 승부보다는 양 팀 에이스 - 레이커스코비 브라이언트혹스조 존슨 - 들의 대결이 더욱 흥미로웠다. 개인적으로 이 두 선수의 능력은 인정하지만 과연 팀의 리더가 될 수 있을 것인가는 반신반의했었는데, 이 경기를 보고는 그 생각을 바꿀 수 밖에 없었다. 두 선수 모두 팀의 주 득점원/에이스이자 리더로서 매우 훌륭하게 경기를 이끌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기 때문이다. 두 선수 모두 확실히 표정부터 많이 바뀌었다. 얼굴에서부터 팀을 이끌고 있다는 자부심(물론 동시에 그에 따르는 압박감까지도)을 느낄 수가 있을 정도였다.

게임은 팀의 힘에서 확실히 앞서는 레이커스의 90-83 승리로 끝났다. 특히 4쿼터에 아주 힘든 페이드어웨이 슛을 4번 연속으로 성공시키면서 연속 9득점을 기록한 코비 브라이언트는 정말로 대단했다. 물론 경기 내내 애틀랜타의 득점을 주도했던 조 존슨도 그에 못지 않았지만..

이렇게 세월의 흐름에 따라서 성장하는 선수를 보는 것은 참 기분 좋은 일인 것 같다. 꼭 좋아하는 팀, 좋아하는 선수가 아니더라도 말이다. 암튼, 두 선수의 성장을 계속 지켜보고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이 사진은 내가 본 게임의 것은 아니지만...
Posted by kkongc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7.02.11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올스타에 조 존슨이 뽑히지 않은 것은 조금 의문입니다. 팀 승리를 버리고 올스타를 위해서 피닉스를 떠나 애틀란타에 온 조 존슨인데. 역시 올스타도 팀 성적이 뒷받침이 되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