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성'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1.26 1월 25일 안양 KT&G vs 동부 원주 감상 (6)
  2. 2006.10.24 동부 원주 vs 대구 동양(2006.10.23) 시청기 (6)

 

고향인 부산 가는 길에 문제가 생겨서(-_-;;;;) 김포 공항 터미널에서 무려 6시간을 기다리게 되는 불상사가 어제 25일에 발생을 했습니다. 그래서 어쩔 수 없이.. 집에서 여유 있게 봤어야 했을 안양 KT&G의 시즌 4번째 원주 동부 전을 공항 대기실에서 보게 되었었습니다. ㅜ.ㅜ

아무튼, 기분 좋은 경기였습니다. 이번 시즌 첫 동부 전 승리에, 주희정 선수의 30득점 경기.그리고 주희정 선수의 3900 어시스트 돌파까지.

그리고 확실히 기대했던 데로, 캘빈 워너 선수의 복귀는 팀에 정말 긍정적입니다. 일단 챈들러 선수가 많이 쉴 수 있다는 게 어딥니까. ^^ 그리고 확실히 공수 양면에서 안정적이고 팀에 도움을 주는 플레이를 해 줄 수 있는 선수이기 때문에 이 날 1득점 밖에는 올리지 못했음에도, 이상범 감독이 승리의 숨은 공신이라고 평가를 한 것 같습니다.

실제로 경기를 다 보지는 못 했습니다. 보기 시작했을 때는 이미 2쿼터에서 동부를 많이 앞서던 시점이더군요. 그래도 2쿼터에 시전된 속공들, 주희정 선수의 3점 메이드 장면 등은 하이라이트로 볼 수 있었습니다. ^^

하지만 3쿼터까지 앞서 있었어도 계속 불안했습니다. 제가 지난 번 관람했던 동부와의 경기에서도 3쿼터까지는 근소하게 앞서 있다가 졌던 것이었거든요. 문제는 언제나 4쿼터와 웬델 화이트. 하지만 이 날은 성공적으로 4쿼터 막아냈습니다. 화이트에 대한 수비도 성공적이었고. 김주성이 없으니 동부의 그 수비도 아주 막강해 보이진 않더군요. 아무튼 동부 전에서 첫 승리를 이끌어낸 것이 너무 기분이 좋습니다. 순위 상승의 계기가 되었으면 하네요 ^^

 

Posted by kkongchi

어제 TV에서 올 시즌 처음으로 KBL경기를 보았다. 대구 동양원주 동부 ..

원주 동부의 홈 경기는 볼 때마다 기분이 좋다. 마치 NBA처럼 지역의 모든 사람들이 성원해주고 사랑하는 팀이 바로 원주 동부이다. 오늘 경기 중계에서도 캐스터와 해설자가 언급했듯이 아줌마, 아저씨 팬이 가장 많은 팀이기도 하다. 김주성이라는 확실한 선수가 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그런 멋진 홈팬의 존재가 바로 이 팀이 계속해서 강팀인 이유가 아닐까 싶기도 하다. 나는 나래 시절 - 주희정, 윌리포드, 정인교 - 에는 팬이었지만, 지금은 주희정 따라서 좋아하는 팀이 계속 바뀌고 있다...-_-;;; (지금은 당연히 안양 KT&G...)

이 날 경기는 대구 동양의 72-69 승리로 끝났다. 변경된 룰로 인해서, 용병이 한 명 밖에 나오지 못하는  2,3쿼터의 흐름이 이전보다 굉장히 중요해졌는데, 바로 이 싸움에서 앞선 것이 승리의 요인이 되지 않았나 싶다. 그 흐름을 가져온 것이 바로 신인 센터인 주태수.. 일단은 왓킨스를 상대로 꽤 근성을 보여 준 것이 좋았다. 아직은 속단하기는 이르지만, 대구 동양에게는 꽤 유리한 룰 변경이 아니었나 싶다. 바뀌자마자 이런 좋은 신인이 들어올 줄은..

양 팀 다 용병은 괜찮아 보였다. 왓킨스는 여전했고, 버거슨은 공격력이 좋아 보였다. 아직은 팀 전술에 완전히 융화된 것처럼은 보이지 않았지만, 아마 나아질 것으로 생각된다. 대구 동양마이클도 아주 좋은 선수임을 이 날 경기에서 보여줬고, 김승현과의 콤비 플레이가 맞아진다면 더 잘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되었다.

룰이 변경되었지만, 아직은 용병이 팀의 중심이 될 수 밖에 없는 현실이기 때문에.. 양 팀 다 용병의 성적이 팀 성적을 좌우하긴 하겠지만, 올 시즌 꽤 전망이 보이는 두 팀의 경기였다고 생각된다.

대구의 마이클과 주태수.

'스포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훈...  (2) 2006.11.12
동부 원주 vs 대구 동양(2006.10.23) 시청기  (6) 2006.10.24
Oakland A's 감독 해고..  (0) 2006.10.17
Oakland Athletics 2006 ALCS Sweep 당하다!!  (2) 2006.10.15
Posted by kkongchi